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뉴스

세계 최고의 종합부품회사 삼성전기의 생생한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기업

삼성전기 2020년 시무식 개최

등록일
2020.01.02

□ 삼성전기 수원사업장에서 임직원들 참석해 2020년 새롭게 마음 다잡아
   - 이윤태 사장 "기술의 변곡점에서 압도적인 기술력으로 사업을 선점하자"

□ 제조 경쟁력 강화를 위해 '명장', '마에스트로' 제도 첫 도입
   - 명장 : 정헌주 컴포넌트부산제조팀장
   - 마에스트로: 전기주 그룹장(BGA제조기술G), 박남규 그룹장(품질혁신G), 함동수 프로(렌즈제조기술G)


삼성전기는 2일 수원사업장에서 이윤태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시무식을 갖고, 경자년(庚子年) 새해의 힘찬 출발을 다짐했다.
이 날 시무식은 수원·세종·부산 등 全국내사업장을 화상으로 연결해 실시간으로 진행됐으며, 임직원과 함께 지난해 성과를 공유하고 부족했던 부분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윤태 사장은 이날 신년사를 통해, "4차 산업혁명 등 산업구조 변화에 따라 기술트렌드가 변화하고 있으며 고성능/초고속/대용량 부품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압도적인 핵심역량을 기반으로 새로운 사업기회를 선점해 회사 경쟁력을 한층 업그레이드 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기존 소재 및 모듈 사업의 경쟁력 혁신으로 성장성을 확보하고, '일하는 방식'의 변화를 통해 강한 부품회사의 기반을 구축하자"고 당부했다.


한편, 삼성전기는 이날 시무식에는 제조 분야에서 20년 이상 근무한 최고 전문가를 선발하는 '명장' 제도를 도입, 부산사업장에서 제조를 총괄하는 정헌주 팀장(컴포넌트부산제조팀)을 삼성전기 최초 '명장'으로 선정했다. 그리고 삼성전기에서 현장 기술력 강화와 전문가 육성을 위해 첫 도입한 '마에스트로'는 전기주 그룹장(BGA제조기술G), 박남규 그룹장(품질혁신G), 함동수 프로(렌즈제조기술G) 총 3명을 선정했다.

뉴스레터

삼성전기의 주요소식들을 신속하게 전해드립니다.

TOP